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세뱃돈 취업 전이면 받을 수 있지 않나요"...몇 살까지가 적절할까

입력 2024-02-09 19:15 수정 2024-02-09 19:3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X

설날, 어른들이 덕담과 함께 건네주시는 세뱃돈은 어린이들이 손꼽아 기다리는 순간이기도 한데요.

그런데 세뱃돈, 언제까지 받는 게 적당할까요.

[조재익]
"저는 10대까지만, 20살부터는 충분히 돈을 벌 수 있으니까."

[신희원, 홍세빈]
"대학교 졸업할 때까지, 아르바이트를 해서 경제적으로 알아서 벌 생각을 해야지"

한 편의점업체가 세뱃돈은 언제까지 주냐고 물었습니다.

'취업 전까지'가 약 34%로 가장 많았고,
'미성년자는 모두 준다', '세배만 하면 다 준다'가 뒤를 이었습니다.

특히 나이보단 경제활동 여부가 중요하단 답변이 젊은 층 사이에서 많았습니다.

[이종호]
"요즘 취업시장이 워낙 어렵다 보니까 남녀 평균적으로 30대 초반에 세뱃돈 받는 것도 괜찮다고 생각합니다. 취업이 좀 되지 않은 전제하에."

실제 '취업 전까지 주겠다'고 답한 응답자 절반이 20대여서, 희망 사항이 담긴 걸로도 풀이됩니다.

비교적 소득이 안정적인 40대 이상은 많이 벌면 적게 버는 사람에 줄 수 있다고 답했습니다.

[구원회]
"취업을 했으면 굳이 세뱃돈을 안 줘도 상관없겠지만, 미혼이라면 충분히 줄 수 있을 거 같습니다."

얼마나 적당한지, 금액도 궁금한데요.

한 카드사 설문조사 결과,
초등학생은 3~5만원, 중고등학생은 5~10만원, 성인은 10만원 정도가 적절하다고 답했습니다.

가장 중요한 건 한 해 서로의 안녕을 바라는 마음이겠죠.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