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박지원, 국정원 고발에 "삭제 지시할 만큼 바보 아냐"

입력 2022-07-07 15:09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 관련 첩보 보고서를 무단 삭제한 혐의로 국정원으로부터 고발을 당한 박지원 전 원장이 반박에 나섰는데요.

박 전 원장은 JTBC와의 통화에서 "첩보는 국정원이 생산하지 않고 공유한 것이기 때문에 삭제를 해도 메인 서버에 증거가 남는다"며 "자신이 삭제를 지시할 만큼 바보도 아니고, 국정원 직원 역시 지시를 받았다고 해서 삭제할 리도 없다"고 말했습니다.

검찰은 박 전 원장에 대한 수사에 들어간 상황입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