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사랑의 이해' 유연석-문가영, 엇갈린 감정선…1차티저 공개

입력 2022-11-23 12:24 수정 2022-11-25 10:3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사랑의 이해' 유연석-문가영, 엇갈린 감정선…1차티저 공개

유연석과 문가영이 서로를 향한 미묘한 시선 교차로 색다른 감성 멜로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12월 21일(수) 첫 방송될 JTBC 새 수목드라마 '사랑의 이해'(극본 이서현, 이현정, 연출 조영민)에서 파도 위 모래성처럼 위태로운 감정에 휘말린 하상수(유연석 분)와 안수영(문가영 분)의 엇갈린 감정선이 담긴 1차 티저 영상(https://tv.naver.com/v/31004152)으로 사랑에 대한 오감을 자극하고 있다.

공개된 영상은 각자의 이해 차이에도 불구하고 결국 서로를 향하게 되는 하상수와 안수영의 모습을 담고 있다. "나한테 그랬었죠, 그날 우리가 만났으면 달라졌을 거냐고"라는 질문을 던진 안수영은 이에 대해 "아뇨, 우리는 결국 잘 안됐을 거예요"라고 답하면서도 하상수와 행복했던 기억을 떠올리고 있다.

"수영 씨가 하려던 대답이 이거였어요?"라고 되받아치는 하상수의 시선 역시 줄곧 안수영에게 가 있어 안타까움을 남긴다. 여러 이유로 인해 가까워질 수는 없지만 두 사람의 마음은 항상 바닷가에서 함께 미소 지었던 '그날'에 머물러 있는 터. 과연 하상수와 안수영이 각자의 이해 차이를 이겨내고 마침내 서로에게 닿을 수 있을지 궁금해지고 있다.

이런 가운데 박미경(금새록 분)과 정종현(정가람 분)이 각각 하상수와 안수영에게 마음을 고백하면서 이들의 관계에 또 한 번의 변수가 닥친다. 두 사람의 시선이 여전히 서로에게 향해 있는 만큼 박미경과 정종현의 사랑에도 고난이 예상되는 상황. 이에 가장 불안전한 감정으로 연결된 이들이 거듭되는 혼란 속에서 어떤 선택을 하게 될지 이목이 쏠린다.

이렇듯 1차 티저 영상으로 아슬아슬한 사랑의 서막을 올린 '사랑의 이해'는 차가운 현실 속에서도 뜨겁게 피어오르는 감정으로 희로애락을 겪는 청춘남녀의 모습을 통해 설렘은 물론 공감까지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로 감각적인 영상미를 뽐냈던 조영민 감독이 연출을 맡아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JTBC 새 수목드라마 '사랑의 이해'는 각기 다른 이해(利害)를 가진 이들이 만나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이해(理解)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멜로드라마. 오는 12월 21일(수)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JTBC 모바일운영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