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오늘, 이 장면] 야구장의 '신 스틸러' 볼보이의 다이빙 캐치

입력 2022-09-20 21:0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평범한 파울볼에 특별한 환호가 쏟아지자 타자가 깜짝 놀랐습니다.

몸을 던진 수비는 선수만 할 수 있는 게 아니라는 걸, 이 볼보이가 보여줬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