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이재명 "안철수, 10년간 새 정치 우려 먹어…국민 기만"

입력 2022-05-16 10:30 수정 2022-05-16 10:5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왼쪽), 안철수 국민의힘 후보. 〈사진=연합뉴스〉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왼쪽), 안철수 국민의힘 후보. 〈사진=연합뉴스〉
오는 6월 1일 치러지는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안철수 분당갑 후보를 향해 "10년동안 새 정치 우려 드셨는데 지금은 맹물밖에 안 나올 거 같다"고 비판했습니다.

오늘(16일) 이 후보는 YTN 라디오 '뉴스킹박지훈입니다'에 출연해 이같이 지적하며 "우려먹은 사골 통째로 보수정당에 갖다 바치지 않았냐"고 말했습니다.

이어 "10년 동안 국민을 기만했다고 생각한다"며 "이런 분이 경기도 선거에 무슨 도움이 되겠냐"고 덧붙였습니다.

또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지사 후보에 대해선 "김은혜 후보가 경기 도정이 얼마나 복잡하고 광범위하고 힘든지 아시나 진짜 궁금하다"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말 잘한다고, 대변인 해서 얼굴 많이 알렸다고 도정하는 게 쉽지 않다"며 "김동연 후보 같은 역량 있는 분이 맡아야 이재명의 경기도가 더 발전할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15일 인천시 남동구 인천대공원을 찾아 시민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왼쪽은 더불어민주당 박남춘 인천시장 후보. 〈사진=공동취재〉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15일 인천시 남동구 인천대공원을 찾아 시민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왼쪽은 더불어민주당 박남춘 인천시장 후보. 〈사진=공동취재〉
출마가 검찰과 경찰의 수사를 피하기 위한 방탄용이라는 국민의힘 주장에 대해서도 언급했습니다.

이 후보는 "후안무치, 적반하장당, 그게 국민의힘 본질인 것 같다"며 "부정부패는 자신들이 저질렀다. 대장동에서 돈 받은 집단이 국민의힘이고 관련 업자 도와준 게 국민의힘이다. 또 공공개발 막은 게 국민의힘이고 부정부패 저지른 것도 국민의힘인데 제가 공공개발 이익 대규모 환수한 첫 사례 아니냐. 적반하장이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후안무치한데 상습적으로 이런 적반하장 행태를 보이고 있다"며 "제가 부정을 저질렀으면 박근혜, 이명박 정부에서 살아남았겠냐"고 덧붙였습니다.

아울러 "이런 적반하장이 어디 있느냐. 도둑질도 나쁘지만 도둑을 막으려고 했던 사람을 도둑들이 도적이라고 손가락질하는 이런 황당한 일이 어딨냐"며 "어처구니가 없다. 반드시 진상규명을 해서 정말로 먼지 털 듯 털어서 책임지게 하자. 저는 잘못한 게 없으니 완벽하게 자신 있다"고 말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