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고현정·안재홍·염혜란, 넷플릭스 '마스크걸'로 뭉친다

입력 2022-02-03 08:54 수정 2022-02-03 09:0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고현정·안재홍·염혜란. 사진=아이오케이·매니지먼트mmm·에이스팩토리고현정·안재홍·염혜란. 사진=아이오케이·매니지먼트mmm·에이스팩토리
배우 고현정·안재홍·염혜란이 새 시리즈 '마스크걸'에 출연한다고 넷플릭스가 3일 전했다.

'마스크걸'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진 평범한 직장인 김모미가 밤마다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인터넷 방송 BJ로 활동하면서 의도치 않은 사건에 휘말리며 벌어지는 이야기로, 김모미의 파란만장한 일대기를 그린 작품이다.

동명의 원작 웹툰은 연재 당시 매화 허를 찌르는 이야기와 반전, 외모지상주의를 날카롭게 들여다보는 메시지는 물론 스릴러, 블랙 코미디 등 다양한 장르를 혼합한 매력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강렬한 캐릭터가 돋보이는 김모미는 드라마 매 작품 화제의 중심이 되는 고현정이 맡아 연기 변신에 나선다. 김모미는 어린 시절 연예인을 꿈꿨지만 꿈에 부합하지 못하는 외모 탓에 늘 주눅 들어 있는 인물이다. 평생 외모 열등감에 시달렸지만 마스크를 쓰고 인터넷 방송 BJ로 변신할 때 희열을 느끼는 모미는 생각지도 못했던 사건에 얽히게 된다. 고현정이 사건 이후 시간이 흐른 뒤 걷잡을 수 없이 몰아치는 삶 속에서 하나의 목표를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강인한 의지의 김모미를 어떻게 그려낼지 기대가 더해진다.

매력과 개성을 겸비한 안재홍은 김모미를 짝사랑하는 회사 동료 주오남을 맡았다. 모미못지 않은 외모 콤플렉스에 존재감이라고는 없는 오남의 유일한 낙은 인터넷 방송을 보는 것으로, BJ 모미와 뜻하지 않은 사건으로 얽히게 된다.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과 존재감을 발휘해온 염혜란은 주오남의 엄마 김경자로 분한다. 박복한 팔자에 이혼까지 하고 오직 아들 오남만을 바라보고 살아왔다. 지극정성으로 돌보던 아들 오남이 행방불명된 후 무너질 것 같은 마음을 다잡고 아들의 흔적을 쫓기 시작한다.

'마스크걸'은 장편 데뷔작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로 제49회 로테르담 국제영화제 심사위원상을 수상하며 주목받은 실력파 김용훈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아 첫 시리즈 도전에 나선다.

제작은 '여신강림'·'남자친구'·'김비서가 왜 그럴까'·'주군의 태양' 등 다수의 히트작을 선보여온 본 팩토리가 맡는다.

'마스크걸'은 넷플릭스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박정선 엔터뉴스팀 기자 park.jungsun@jtbc.co.kr (콘텐트비즈니스본부)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