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영상구성] 1심 실형…눈시울 붉힌 정준영, 오열한 최종훈

입력 2019-11-29 14:40 수정 2019-11-29 15:5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집단 성폭행, 동영상 불법 촬영·유포' 혐의
정준영 징역 6년, 최종훈 징역 5년 '실형'

재판 내내 두 사람 '성폭력 혐의' 부인
정씨 측 변호인 "성폭력 증거의 효력 없다" 주장

정준영·최종훈의 또 다른 혐의 '불법 동영상 촬영·유포'

재판부 "항거불능 상태의 피해자 간음하고 불법 촬영해 공유… 피해자의 고통 짐작하기 어려워"
                
선고 직후 눈시울 붉힌 '정준영'…오열한 '최종훈'
광고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