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슈가맨3' 100불 기록으로 다시 보는 '레전드 슈가송'

입력 2019-11-18 10:22

첫 방송: 11월 29일(금) 밤 9시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첫 방송: 11월 29일(금) 밤 9시

'슈가맨3' 100불 기록으로 다시 보는 '레전드 슈가송'

세대 공감 음악쇼 '투유프로젝트-슈가맨'이 시즌3로 찾아온다.

29일(금) 밤 9시에 첫 방송되는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이하 '슈가맨3')는 대한민국 가요계에서 한 시대를 풍미했다가 사라진 '슈가맨'을 찾아 나서는 프로그램이다. 시즌 1,2에서 무려 124팀의 추억 속 가수와 노래가 소환된 가운데 지난 방송의 기록을 통해 시청자들이 그리워하는 '레전드 슈가맨'과 그의 노래를 돌아본다.

#세대 공감의 상징 '100불'

'슈가맨'하면 떠오르는 것은 바로 세대별 방청객이 직접 켜는 '불빛'이다. 슈가맨의 정체와 곡을 알면 켤 수 있는 이 불빛은 오랜만에 무대에 오른 슈가맨에게 힘이 되는 응원의 메시지이자 시청자들이 노래에 얽힌 추억을 떠올리고 공감할 수 있는 소통의 상징이다.

시즌 1,2에서 124팀의 반가운 슈가맨이 출연했지만, 10대에서 4-50대까지 망라하며 전 세대가 알고 있는 '100불 슈가송'은 단 7팀이었다. 그만큼 모든 세대에게 각인되기란 쉽지 않은 일. 태어난 시기도, 학창시절도 모두 다른 100인의 세대별 판정단에게 만장일치 '100불'을 받으며 각 시즌 '레전드'에 등극한 슈가송을 소개한다.

#시즌1, 트로트부터 드라마OST, 신나는 원히트원더송까지

'슈가맨' 프로그램 사상 첫 100불을 달성한 곡은 바로 트로트였다. 1995년에 발표된 서주경의 '당돌한 여자'가 그 주인공. 15년 12월 29일 '슈가맨' 트로트 특집으로 등장한 서주경은 노래가 시작되는 초반 도입부만으로도 100불을 달성해 큰 박수를 받았다. 두 번째 곡은 드라마 '아내의 유혹'의 OST '용서 못해'다. 간주만 들어도 점을 찍고 복수하는 여주인공이 떠오르는 이 곡의 가수는 CCM 싱어로 활동하고 있는 차수경이다. 그의 OST 녹음 당시 상황이 화제를 모았다.

세 번째 '올불'의 주인공은 '때밀이 춤'으로 유명한 철이와 미애의 곡 '너는 왜'였다. 16년 4월 26일에 방송된 철이와 미애의 슈가송은 온 국민을 추억 속 댄스에 푹 빠지게 만들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두 팀 모두 100불을 달성하는 진기록이 세워지기도 했다. 마지막 100불이 같은 날 출연한 바나나걸의 '엉덩이'였기 때문. 모두가 들어본 신나는 노래 '엉덩이'지만 정작 가수는 무대에서 한 번도 부르지 못한 비운의 히트곡으로도 눈길을 끌었다.

#시즌2, 꼬마에서 숙녀로, 7공주와 다시 모인 쥬얼리, 21년 공백 깬 솔리드

'슈가맨2'에서는 총 세 팀이 100불을 달성했다. '컬러링 베이비' 7공주와 2000년대를 주름잡은 걸그룹 쥬얼리, 21년의 공백을 깬 레전드 R&B 그룹 솔리드다. MC 유재석이 가장 기억에 남는 슈가맨으로 꼽기도 한 7공주는 'Love Song'의 추억은 물론 훌쩍 자라 성인이 된 모습으로 모든 사람에게 뭉클함을 선사했다. 다시 뭉친 '레전드 걸그룹' 쥬얼리는 'One More Time'으로 100불 도전에 성공했고, 원년 멤버부터 마지막까지 '쥬얼리'라는 이름 아래 함께 한 모든 멤버들의 훈훈한 근황으로 반가움을 자아냈다. 솔리드는 간주만 들어도 흥겹게 어깨를 들썩이게 되는 노래 '천생연분'으로 전세대의 공감을 얻어냈다. '레전드 슈가맨'으로 시즌 2 마지막을 장식한 솔리드는 21년의 공백을 깨고 '슈가맨2'에서 명곡 메들리를 선보여 환호를 받았다.

'슈가맨3'에서는 시즌 1,2에서 미처 소환하지 못한 '레전드 슈가송'과 가수들이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제작진은 "시청자분들께서 기대하고 있는 슈가맨들이 이번 시즌에서 함께하길 저희도 간절히 바라고 있다"며, "과연 어떤 가수가 '슈가맨'으로 등장할지 많은 관심과 제보 바란다"고 전했다.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는 오는 11월 29일(금) 밤 9시에 첫 방송된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