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안희정 출국금지에 오피스텔 압수수색…검찰 강제수사 속도

입력 2018-03-08 20:21

마포 오피스텔 압수수색…'그날' CCTV 분석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마포 오피스텔 압수수색…'그날' CCTV 분석

[앵커]

안희정 전 지사가 '빨리 자신을 소환해달라'고 한 가운데, 검찰 수사는 이미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오늘(8일) 검찰은 안 전 지사에 대해 '출국 금지' 조치를 내렸습니다. 동시에 어제 범행 장소의 한 곳으로 추정되는 서울 마포의 오피스텔에서 확보한 CCTV 자료 등을 집중 분석하고 있습니다.

박준우 기자입니다.

[기자]

검찰이 안희정 전 충남지사에 대해 '출국 금지' 조치를 내렸습니다.

'압수수색'에 이어 안 전 지사에 대한 강제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는 것입니다.

앞서 검찰은 안 전 지사가 정무비서 김지은 씨를 성폭행한 곳으로 알려진 서울 마포의 오피스텔을 어제 저녁 압수수색했습니다.

검찰은 이 곳에서 지난달 24일과 25일, 이틀 분량의 CCTV 영상 등을 확보해 분석 중입니다.

검찰은 곧 피해자 김 씨를 불러 고소인 조사를 마친 뒤, 안 전 지사를 피고소인 자격으로 소환할 예정입니다.

추가 피해자에 대한 수사도 함께 진행될 전망입니다.

안 전 지사가 세운 싱크탱크 여직원이 1년 넘게 성폭력을 당했다고 폭로했기 때문입니다.

해당 여직원이 조만간 고소장을 제출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만큼 검찰은 고소장 접수 이후 수사를 확대할 방침입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