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2월 23일 (금) 뉴스룸 다시보기

입력 2018-02-23 22:5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트럼프 대통령의 장녀인 이방카 백악관 보좌관 등 미국 고위급 대표단이 오늘(23일) 방한했습니다. 평창동계올림픽 폐회식에 참석하기 위해서지만, 더 관심이 가는 것은 이방카가 전할 메시지들입니다. 이방카는 인천공항에 도착한 뒤 첫번째 메시지로 강력한 한미동맹을 강조했습니다.

이틀 뒤, 북한에서는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 등 북한 고위급 대표단이 옵니다. 개막식에 이어, 북한과 미국의 실세들이 다시 모이는 겁니다. 그래서 이번 주말이 평창올림픽 이후 한반도 정세에 기점이 될 전망입니다. 먼저 청와대 연결해 자세한 소식 들어보겠습니다.

관련기사

오늘의 주요뉴스 이방카 청와대 만찬…한·미 대북기조 '메신저' 역할 기대 이방카 '정상급 예우'…정치색 빼고 대부분 일정 평창서 '북·미 접촉 없다' 선 그었지만…이방카 '수행단' 주목 사실상 고위급회담…비핵화 등 '예민한 사안' 꺼낼 듯 한국당, "김영철 체포" 청와대 항의 방문…국회도 파행 '김영철 방남 반대' 한국당, 여당 시절 회담 논평에선… [인터뷰] 정세현 "김영철, 비핵화 논의할 수 있는 위치…기회 살려야" 폐회식 D-2…피겨 갈라쇼엔 북 염대옥-김주식도 참가 새 '피겨퀸'에 러 자기토바…최다빈, 첫 올림픽서 7위 '꽈당' 불운 있었지만…"행복했습니다" 후회 없는 피니시 '13년 만의 방남' 일정 막바지…눈물 흘린 북 응원단 '차명계좌' 주인 "다스 자회사 감사 자리도 이름만 빌려줘" "언제 터지나 기다렸다" 폭로…조재현도 성추행 의혹 오달수·배병우도 '가해자 지목'…'미투' 문화계 전반으로 '빽' 쓰고도 강원랜드 탈락…2차채용 때 '재청탁 합격'도 '횡령·취업청탁 혐의' 신연희 강남구청장에 영장 청구 '후쿠시마 수산물 수입금지' 분쟁 패소, 왜…판정문 보니 거친 말 주고받던 홍준표-유승민…300일만의 '어색한 만남' 뿌연 하늘, 한낮에도 어둑…한파 지나자 '미세먼지' 시작 노량진 학원가 대규모 결핵검진…반응은 '시큰둥', 왜? GM, 7000억 채권 회수 보류…"실사 이후 다시 결정" 문 대통령-이방카 '상춘재 만찬'…트럼프 사진 공개 지금 의성선 "영미야~"…단골식당 주인도 '응원의 한마디' [날씨] 내일 더 포근…오후부터 미세먼지 사라져 클로징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