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박원순 "국가 국민 위해 존재, 국민 위에 존재 안해"

입력 2016-09-25 15:57 수정 2016-09-25 19:09

페이스북에 故 백남기씨 추모글 남겨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페이스북에 故 백남기씨 추모글 남겨

박원순 "국가 국민 위해 존재, 국민 위에 존재 안해"


박원순 서울시장이 농민 백남기(70)씨 사망 소식에 안타까움을 표했다.

박 시장은 25일 오후 페이스북을 통해 "(백남기씨가) 지난해 11월 경찰 물대포에 맞고 쓰러져 의식을 찾지 못하고 끝내 진실을 보지 못했다"며 추모했다.

박 시장은 "책임자의 사과도 없었다"며 "국민의 아픔에 등 돌리는 국가는 국민에게 의무를 물을 수 없다. 국가는 국민을 위해 존재하지, 국민 위에 존재하지 않는다"고 정부를 강하게 비판했다.

박 시장은 지난 7월 1인방송 '원순씨X파일'을 통해 정부의 사과와 진상규명 청문회 실시, 책임자 문책 등을 요구한 바 있다.

그러면서 "기억하는 것은 되풀이하지 않기 위해서라며 물대포로도 막을 수 없는 진실을 밝히고 기억해야 한다"며 "유가족의 깊은 슬픔을 위로하며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덧붙였다.

(뉴시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