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정부, '자체 핵무장론' 일축…"한미 확장억제 강화로 대응"

입력 2024-06-25 16:56 수정 2024-06-25 16:5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X

〈자료사진=연합뉴스〉

〈자료사진=연합뉴스〉

정부가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자체 핵무장론에 선을 그으며 북한의 위협에는 한미 확장억제 능력 강화를 통해 대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오늘(25일) 한국 자체 핵무장론에 대한 취재진의 질문에 "정부는 핵비확산조약(NPT) 의무를 충실히 이행하는 가운데 한미 간 확장억제 협력을 계속 강화해나간다는 입장"이라고 답했습니다.

그러면서 "특히 한미는 정상 간의 역사적인 워싱턴선언을 충실히 이행하기 위해 지난해 7월 출범한 핵협의그룹(NCG)을 중심으로 긴밀히 협의 중"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당국자는 "한미연합훈련을 통해 굳건한 연합방위 태세를 유지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고도화되는 북핵 위협에 대해 동맹의 억제와 대응 능력을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