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사반 제보] "서비스까지 줬는데"...주점서 13만원어치 '먹튀'한 남녀

입력 2024-02-09 07:30 수정 2024-02-09 08:39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X

지난 2일 서울 마포구의 한 주점에서 메뉴 13만 5000원어치를 주문한 일행이 자리를 마치고 결제 없이 식당을 빠져나가는 모습. 〈영상=JTBC '사건반장'〉

지난 2일 서울 마포구의 한 주점에서 메뉴 13만 5000원어치를 주문한 일행이 자리를 마치고 결제 없이 식당을 빠져나가는 모습. 〈영상=JTBC '사건반장'〉


주점 안으로 한 일행이 들어옵니다. 매장이 한가해지자 일행 중 한 명인 남성이 일어나 바깥으로 향하는데요.

잠시 후, 직원들이 뒤돌아 있는 사이 두 여성도 얼굴을 가리며 슬쩍 가게를 빠져나갑니다.

지난 2일 서울 마포구의 한 주점에서 '먹튀'를 당했다는 업주의 제보가 JTBC '사건반장'에 보도됐습니다.

제보자에 따르면 이날 남성 1명과 여성 2명이 찾아와 13만 5000원어치 메뉴를 주문했습니다.

특히, 이들은 매장에서 잘 팔리지 않는 비싼 술을 주문했는데요. 제보자는 "고마운 마음에 3만 6000원어치 안주를 서비스로 주기까지 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몇 시간 뒤, 고마움은 분노로 바뀌었습니다. 직원들이 잠시 한눈을 판 사이, 계산도 하지 않고 가게 밖으로 사라진 겁니다.

제보자는 "선의로 안주까지 내어주었는데, 계산도 없이 나가 사람에 대한 믿음에 금이 갔다"며 "곧 경찰에 신고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