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또래 살인 정유정 실제 목소리 공개…"내가 죽이진 않았고 옮겼어"

입력 2023-09-26 19:01 수정 2023-09-26 23:0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X



정유정 : "내가 죽이진 않았고 옮겼어."
정유정 아버지 : "누군데?"

정유정 : "처음보는 사람. 죽었어."

정유정 아버지 : "니 때문에 죽었나?"

정유정 : "아니. 살해를 당한 거지."

정유정 아버지 : "누구한테?"

정유정 : "모르는 사람한테. 나랑 아무런 관련이 없지."


또래 여성을 살해한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정유정의 실제 목소리가 29일 방영 예정인 웨이브 오리지널 다큐 '악인취재기' 티저 영상에서 공개됐습니다.

JTBC가 최초로 확보한 이 녹음파일에서 정유정은 자신의 아버지와 대화하며 피해자는 모르는 사람이라고 주장합니다.

정유정은 이 녹음파일에서 "내가 (피해자를) 죽이진 않았고 (시신을) 옮겼어"라고 주장합니다. 그러자 정유정의 아버지는 피해자가 누구냐고 묻습니다. 이에 정유정은 "처음보는 사람. 죽었어"라고 동요 없이 밝힙니다.

정유정의 아버지는 정유정 때문에 피해자가 죽었느냐고 묻습니다.

하지만 정유정은 자신이 죽인 것은 아니라며 살해를 당한 것이고 모르는 사람한테 살해당한 것이라고 주장합니다.

정유정이 담담하게 피해자의 죽음과 관련해 대화를 이어가는 목소리는 듣는 사람에게 충격을 줍니다.

JTBC 뉴스룸 탐사보도 취재진은 이런 내용이 포함된 정유정의 실제 목소리 파일을 오는 29일 본격 공개할 예정입니다.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