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닥터 차정숙' 김병철, 엄정화 마음 돌리기 위한 '웃픈' 발버둥 시동

입력 2023-05-27 10:0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X

'닥터 차정숙' 김병철, 엄정화 마음 돌리기 위한 '웃픈' 발버둥 시동


'닥터 차정숙' 김병철이 엄정화의 마음을 돌리기 위해 '웃픈' 발버둥을 시작한다.

JTBC 토일드라마 '닥터 차정숙'(연출 김대진·김정욱, 극본 정여랑, 제작 ㈜스튜디오앤뉴·SLL·JCN) 측은 27일, 차정숙(엄정화 분)의 이혼 통보로 발등에 불이 떨어진 서인호(김병철 분)의 달라진 모습을 공개했다. 아내 차정숙의 마음을 돌리고, 장모 오덕례(김미경 분)의 환심을 사기 위한 서인호의 특급 작전이 성공할 수 있을지 궁금해진다.

지난 방송에서 차정숙은 서인호에게 이혼을 선언했다. 중요한 시기를 보내고 있는 자식들을 위해 망설이고 고민했던 차정숙은 마침내 마음의 지옥에서 해방되기로 결심했다. 부모로서 서인호를 볼 순 있어도, 남편으로서는 의미가 없다는 결론 끝에 이혼을 통보한 것. 충격을 받고 실신한 서인호의 엔딩은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서인호의 변화가 호기심을 자극한다. 먼저 장모 오덕례의 곁에서 누구보다 다정한 사위이자 듬직한 의사의 얼굴로 앉아 있는 서인호가 눈길을 끈다. 평소 살갑지 않았던 사위의 낯선 애정 공세에 오덕례도 어색한 듯 당황한 기색이 역력하다. 여기서 멈추지 않고 서인호는 강도를 높여 서프라이즈 이벤트를 준비한다. 의기양양하게 머니건을 쏘아 올리는 서인호. 상상도 못 한 전개에 경악하는 차정숙의 모습이 웃음을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서인호는 틈새 방어도 놓치지 않는다. 딸의 주치의였던 로이킴(민우혁 분)을 만나게 된 오덕례. 반가움에 들뜬 두 사람의 화기애애한 분위기에 서인호는 다시 질투가 폭발한다고. 위기를 감지한 그가 이미지 쇄신을 위해 어떤 특급작전을 펼치게 될지 기대를 모은다.

'닥터 차정숙' 제작진은 "차정숙의 이혼 통보가 불러온 서인호의 변화가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 '엄근진' 의사에서 웃픈 발버둥으로 확 달라질 서인호의 이혼 결사반대 대작전을 기대해 달라. 차정숙과의 관계를 회복하려는 짠내 나는 분투가 웃음을 안길 것"이라고 전했다. 또 "서인호의 변화가 차정숙의 마음을 되돌릴 수 있을지도 지켜봐 달라"며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JTBC 토일드라마 '닥터 차정숙' 13회는 오늘(27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JTBC 모바일운영부)

관련기사

'닥터 차정숙' 엄정화, 엄마 병실에서 마주친 명세빈에 '당황' '닥터 차정숙' 시청자 과몰입 유발 '공감&사이다' 명대사 4 JTBC '닥터 차정숙' '나쁜 엄마', 선호도-시청률-화제성 '올킬'
광고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