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동유럽 몬테네그로 당국, 문서위조로 '테라·루나' 권도형 기소"

입력 2023-03-24 20:0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테라·루나 폭락' 사태의 핵심 관계자인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 〈자료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테라·루나 폭락' 사태의 핵심 관계자인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 〈자료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동유럽의 몬테네그로 당국이 자국에서 붙잡힌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를 기소했습니다. 권 대표는 '테라·루나 폭락' 사태의 핵심 관계자입니다.

AFP통신은 현지시간 24일 유럽 몬테네그로 경찰을 인용해 권 대표와 그 측근 1명이 문서 위조 등 혐의로 몬테네그로에서 기소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앞서 몬테네그로 내무부는 전날 권 대표와 측근 한모 씨로 추정되는 인물들이 포드고리차 국제공항에서 위조된 여권을 사용해 아랍에미리트 두바이행 비행기 탑승을 시도하다가 적발됐다고 밝혔습니다.

미국 뉴욕연방지검은 권 대표 체포 소식이 전해진 직후 권 대표에게 증권 사기, 통신망을 이용한 사기 등 8가지 혐의를 적용해 기소했다며 송환을 요청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권 대표를 별도로 수사해 온 한국 검찰 역시 범죄인 인도 절차를 밟겠다는 방침입니다.

하지만 몬테네그로 정부가 직접 권 대표 처벌에 나서면서 신병 처리 방향에도 영향이 있을 전망입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