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빅토르 안, 떨어질 줄 알았다" 러 빙상연맹 회장도 '구애'

입력 2023-02-03 21:0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X

빅토르 안에 대한 러시아의 구애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번엔 언론이 아니라, 빙상연맹 회장이 직접 나섰는데요.

굴라예프 회장은 "성남시청 코치를 뽑는 채용 과정을 모두 지켜봤다"며 "떨어질 줄 알았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조만간 빅토르 안에게 연락해 "러시아에선 늘 당신 자리가 있다는 걸 알려줄 거"라고 전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