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15초 만에 '금은방 털이'…잡고 보니 초등생 낀 10대 3명

입력 2022-12-02 20:42 수정 2022-12-02 20:42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금은방 유리창을 망치로 부수고 들어가서 15초 만에 귀금속을 훔쳐 달아납니다.

오늘(2일) 새벽 3시 쯤, 광주광역시의 한 금은방에서 4천 만원 상당의 귀금속을 훔친 10대 청소년 3명을 경찰이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