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서울교통공사 "노사 협상 타결..1일 첫 차부터 정상운행"

입력 2022-12-01 00:20 수정 2022-12-01 06:37

노사 합의문에 인력 구조조정 않기로
임금은 1.4% 인상 등 합의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노사 합의문에 인력 구조조정 않기로
임금은 1.4% 인상 등 합의

〈사진=서울교통공사 제공〉〈사진=서울교통공사 제공〉

서울 지하철 노사가 어제(11월30일) 협상 결렬 이후 다시 교섭에 나서 파업을 멈추기로 합의했습니다.

서울 지하철 1~8호선은 1일 새벽 5시30분 전후 첫 차 운행 때부터 정상화될 예정입니다.


서울교통공사 관계자는 "노사가 임단협 협상 끝에 파업을 종료하기로 합의했다"고 1일 새벽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서울 지하철 1~8호선은 1일 새벽 5시30분 전후부터 운행하는 첫 차부터 정상 운행될 전망입니다.


노사 합의문에는 인력 구조조정은 하지 않는다는 것 등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내년 직원 임금 인상은 1.4% 인상키로 합의됐습니다. 지하철 안전대책 등에 대한 내용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