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단독] '오징어게임' 오영수 강제추행 혐의로 기소...오씨 "혐의 부인"

입력 2022-11-25 14:44 수정 2022-11-25 14:5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오징어게임'의 배우 오영수 씨가 강제추행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오씨는 지난 2017년 여성 A씨에게 부적절한 신체접촉을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지난해 말 A씨로부터 고소장을 접수한 경찰은 불송치 결정을 내렸지만 A씨의 이의신청에 따라 수원지검 성남지청이 오씨의 혐의를 다시 수사해왔습니다.

지난달에는 오씨를 직접 불러 조사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오씨는 JTBC에 "호숫가를 돌며 길 안내 차원에서 손을 잡은 것 뿐"이라며 강제추행 혐의를 부인했습니다.

또 "지난해 A씨에게 사과한 건 문제 삼지 않겠다고 해서 한 것이지 혐의를 인정하는 건 아니었다"고도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검찰은 오씨의 주장과 달리 A씨에 대한 부적절한 신체 접촉이 있었고 뒷받침할 증거가 확보됐다고 판단해 오씨를 재판에 넘겼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