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스타 탄생' 서준, 등장 1초 만에 모두를 웃기다? 본캐 발각 위기

입력 2022-11-23 10:23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스타 탄생' 서준, 등장 1초 만에 모두를 웃기다? 본캐 발각 위기

'인생 리셋 재데뷔쇼-스타 탄생'이 스페셜 게스트 스테이지를 공개한다.

오늘(23일) 방송되는 JTBC '인생 리셋 재데뷔쇼-스타 탄생'(이하 '스타 탄생')에서는 보너스 트랙으로 창엔터테인먼트와의 1 대 1 데스 매치 대결 당시 미공개된 스페셜 게스트의 스테이지가 펼쳐진다. 특히 원조 '고막 남친' 성시경과의 세대교체를 예고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붐 대표는 '만인의 고막 남친' 서준을 소개하며 "성시경 씨 미안해요"라고 말해 기대감을 높인다. 그러나 서준은 어딘지 모르게 익숙한 느낌으로 등장 1초 만에 본캐(본캐릭터)를 바로 눈치챈 스타 메이커들과 관객들을 웃음 짓게 한다.

예상치 못한 상황에 서준 홀로 어리둥절한 가운데 창엔터테인먼트 대표 남창희는 "기술력을 총동원한겁니까 혹시?"라고 묻는다. 이에 붐 대표가 기술력을 총동원했음을 밝히자 스타 메이커 정재형은 "창엔터랑 너무 비교되잖아요"라며 팩트 폭격을 날린다고 해 '붐 테크놀로지'를 뚫고 나온 서준의 본캐는 누구인지 궁금케 한다.

무엇보다 서준의 장기로 성대모사가 소개되자 성시경은 "김희애 씨도 가능할 것 같은 느낌이 든다"고 말한다. 이에 자동반사적으로 준비된 서준은 몇 년 째 본듯한 김희애 성대모사로 유쾌함을 선사한다고.

노래를 준비해달라는 붐 대표의 말에 서준은 "지금 기분으로는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다"고 말해 모두를 빵 터지게 만든다. 이어 "저는 여기에 웃기러 온 것이 아니다. 그래서 마음이 너무 많이 아프다"고 속상한 마음을 표출한다. 데프콘이 "노래만 잘하면 된다"고 응원하자 "노래는 잘 할 자신이 있다"고 자신감을 드러낸 서준은 잔나비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로 반전 실력을 발휘한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스타 탄생에 성공하는 단 한 명이 되기 위해 '고음 자판기' 도윤진, '섹시 빌런' 강두석, '꽃보다 경호원' 한명주, '청순 트롯돌' 연화, '국보급 목소리' 김한솔이 무대에 오른다. JTBC '인생 리셋 재데뷔쇼-스타 탄생'은 오늘(23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된다.

(JTBC 모바일운영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