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스타 탄생' 성시경 "2022년 최고의 발견인 것 같다" 극찬

입력 2022-11-22 10:3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스타 탄생' 성시경 "2022년 최고의 발견인 것 같다" 극찬

'인생 리셋 재데뷔쇼-스타 탄생'에 역대급 독창적 캐릭터가 나타난다.

내일(23일) 방송되는 JTBC '인생 리셋 재데뷔쇼-스타 탄생'(이하 '스타 탄생')에서는 '고음 자판기' 도윤진, '섹시 빌런' 강두석, '꽃보다 경호원' 한명주, '청순 트롯돌' 연화, '국보급 목소리' 김한솔이 스타 탄생 성공을 향한 유쾌한 도전에 나선다.

특히 '고음 자판기' 도윤진은 등장부터 범상치 않은 비주얼과 입담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유세윤은 "우리 쪽인 것 같은데?"라며 개그계 출신 스타를 직감하는가 하면 데프콘이 도윤진의 기수를 묻자 "저분은 다른 방송사다"라고 답한다.

이를 애써 부정하는 도윤진에게 정재형이 개인기를 요청, 계획에 없던 개인기 시간이 시작된다. 갑작스러운 상황임에도 이미 수많은 개인기가 준비되어 있는 듯한 도윤진은 재미있는 성대모사를 선보여 현장을 포복절도하게 만든다. 심지어 유세윤의 전매특허 개코원숭이까지 완벽 묘사, 원작자도 깜짝 놀란 활약을 펼친다고.

본격적인 무대에서 도윤진은 M.C. the MAX 'One Love'를 열창, 애절한 감정과 가창력을 발휘해 '고음 자판기'라는 이름값을 제대로 증명한다. 또한 성시경에게 "2022년 최고의 발견인 것 같다"는 극찬을 받기도 했다고 해 과연 그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도윤진을 포함한 5명의 참가자들이 1 대 1 데스 매치에서 각기 다른 매력과 실력을 뽐내며 초박빙의 승부를 벌여 시청자들의 아드레날린을 폭발시킬 예정이다. 단 1, 2별의 근소한 차이로 희비가 엇갈리는 상황이 속출하기 때문.

심지어 모두를 경악케 한 또 한 번의 기록 경신을 예고해 관심이 모아진다. 지난 방송에서 150별 만점 중 역대 최고 점수인 140별을 획득하며 스타 탄생에 성공한 레오와 '4세대 치명돌' 시연으로 인생 리셋에 도전했으나 아쉽게 97별을 얻어 사상 최초 100별 미만의 점수를 남긴 배우 김하영의 기록 중 어떤 기록이 깨질 것인지 주목된다.

JTBC '인생 리셋 재데뷔쇼-스타 탄생'은 내일(23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된다.

(JTBC 모바일운영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