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아는 형님' 코요태 신지 "김종민, 녹음할 때 독방 갇혀 트레이닝"

입력 2022-11-18 11:49

방송 : 11월 19일(토) 저녁 8시 50분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 11월 19일(토) 저녁 8시 50분

'아는 형님' 코요태 신지 "김종민, 녹음할 때 독방 갇혀 트레이닝"

최장수 혼성그룹 코요태가 명불허전 예능감을 발휘한다.

19일(토)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콘서트 투어를 앞둔 최장수 혼성그룹 코요태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이들은 데뷔 24년 차 다운 명불허전 케미와 브레이크 없는 입담으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김종민은 "신지가 이번 앨범이 마지막이 될 수도 있으니 회사와 계약을 하자고 하더라"라고 밝혀 형님들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하지만 김종민과 빽가는 신지의 이야기를 끝까지 듣고 콧방귀를 뀌었다고 해 그 내막이 궁금해진다.

이어 신지가 "김종민은 녹음할 때 독방에 갇혀서 개인 트레이닝을 받았다"라며 폭로하자, 형님들은 "몇 년 차인데 아직도 트레이닝을 받아"라며 웃음을 터트린다. 이에 김종민은 보컬 트레이닝을 받기 전과 후의 차이를 직접 보여주며 형님들의 눈길을 끈다.

이뿐만 아니라 코요태는 여름을 겨냥한 타이틀곡 'GO'로 음악방송 활동을 하면서 겪었던 고충을 토로한다. 그중에서 김종민은 "빽가의 엔딩 포즈가 너무 꼴 보기 싫었다"라며 솔직한 심정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낸다.

장수그룹 코요태의 녹슬지 않은 예능감과 믿고 보는 웃음 케미는 19일(토) 저녁 8시 50분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모바일운영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