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강릉 놀라게 한 굉음…한미 대응사격 중 '현무-2' 낙탄

입력 2022-10-05 09:58 수정 2022-10-05 10:0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사진-합참 제공〉〈사진-합참 제공〉
한미 군 당국이 북한의 중거리 탄도미사일 도발에 대응해 동해 상으로 지대지미사일 4발을 사격하던 중 낙탄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오늘(5일) 합동참모본부는 우리 군과 주한미군이 에이태큼스(ATACMS) 각 2발 총 4발을 동해 상으로 발사해 가상표적을 정밀타격했다고 밝혔습니다.

합참은 "북한이 어떠한 장소에서 도발하더라도 상시 감시태세를 유지한 가운데, 도발 원점을 무력화할 수 있는 능력과 태세를 갖추고 있음을 드러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미사일 중 하나가 비정상 비행으로 낙탄하는 일이 있었습니다.

군 당국에 따르면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으며, 정확한 원인은 파악 중입니다.

이와 관련해 사격이 이뤄진 강원 강릉에서는 밤새 혼란이 있었습니다.

놀란 시민들의 문의가 쇄도했고, 온라인에는 공군 전투비행단 인근에서 폭발사고가 난 듯 굉음과 함께 화염이 치솟는 영상이 올라오기도 했습니다.
광고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