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내일부터 전기요금도 오른다…4인 가구 기준 월 2270원↑

입력 2022-09-30 14:50 수정 2022-09-30 14:52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서울의 한 주택가에 있는 전기계량기. 〈사진-연합뉴스〉 서울의 한 주택가에 있는 전기계량기. 〈사진-연합뉴스〉
한국전력은 내일(1일)부터 모든 소비자의 전기요금을 1㎾h(킬로와트시)당 2.5원 인상한다고 오늘(30일) 밝혔습니다.

올해 기준연료비 잔여 인상분인 1㎾h당 4.9원까지 더하면 내일(1일)부터 인상되는 전기요금은 1㎾h당 7.4원입니다.

이에 따라 월평균 307kWh의 전기를 사용하는 4인 가구의 월 전기요금은 약 2270원 오르게 됩니다.

아울러 한전은 산업용(을)·일반용(을) 전기를 사용하는 대용량 사업자는 전기요금을 추가로 인상하되 공급 전압에 따라 차등 조정한다고 말했습니다.

고압A 전기는 ㎾h당 7원, 고압BC 전기는 ㎾h당 11.7원 인상됩니다.

산업용(을)은 광업·제조업·기타사업에 전력을 사용하는 계약 전력 300kW(킬로와트) 이상의 사업자에게, 일반용(을)은 타 종별을 제외한 계약 전력 300kW 이상의 사업자에게 적용됩니다.

한전은 "연료 가격 폭등과 효율적 에너지 사용 유도를 위해 누적된 연료비 인상 요인 등을 반영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