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9월 26일 (월) 뉴스룸 다시보기

입력 2022-09-26 21:4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대통령의 '비속어 발언 논란'이 또 다른 파장으로 번지고 있습니다. 이 내용은 잠시 뒤 자세하게 다루겠습니다. 그에 앞서 노동자들이 안타깝게 목숨을 잃은 화재 참사 소식부터 전해드리겠습니다. 월요일(26일) 아침 대전의 한 아울렛에 큰 불과 검은 연기가 덮쳤습니다. 지금까지 7명이 숨졌고, 1명이 크게 다쳤습니다. 이들은 시설관리와 청소, 물류업무를 담당하던 노동자들이었습니다. 현장 취재기자를 연결하겠습니다.

관련기사

"순식간에 번진 연기"…대전 아울렛 화재 7명 사망·1명 부상 피해 키운 '박스 더미'…유통업 첫 중대재해법 처벌되나 대통령실 "'이XX', 야당 지목은 아냐"…나흘만에 다른 입장 "유감"이라던 국민의힘…'비속어 자체가 없었다' 주장도 [이슈체크] 인정도 부인도 아닌 "명확히 특정하긴 어렵다"? 환율 1430원 뚫고, 코스피·코스닥 동반폭락…검은 월요일 [단독] 특별감사 중에 46억 횡령해도 몰랐다…'전결 시스템' 허점 건보 개인정보도 줄줄…'1명당 10만원' 받고 넘긴 직원도 [인터뷰] '순방 동행' 박진 장관 "비속어 들은 바 없어…국회 협력 취지의 사적발언" 30층 아래로 떨어져 숨진 노동자…맨몸에 혼자서 작업했다 가양역 실종 남성 추정 시신 일부, 강화도 갯벌서 발견 대우조선, 한화 품으로…세금 4조 들어가 '헐값 매각' 지적 [단독] 이화영-쌍방울 잇는 '아태협'…북한 관련 '코인 사업' 벌였다 [단독] 아태협 수상한 NFT 거래까지…북한 예술작품도 팔았다 검찰, '위례개발 특혜 의혹' 유동규·남욱·정영학 추가 기소 실외마스크 의무 해제 첫날…시민 대부분 "아직은 불안" [단독] 패소한 주민들…시멘트 공장-진폐증 '인과관계' 다시 따진다 [백브리핑] 무장한 군인들이 투표 독려…푸틴식 공정? 클럽·노래방서 '마약 환각파티'…베트남인 등 74명 검거 김정은 딸? 국가행사서 포착된 소녀…당국 "추가 확인 필요" 에릭센, 골 없이도 MVP…프랑스 무너뜨린 '기적의 사나이' [오늘, 이 장면] 달라진 김시우의 포효, 놀라운 나무 인생샷 클로징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