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신당역 역무원 스토킹 살해범 구속

입력 2022-09-16 21:05 수정 2022-09-16 21:09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X

서울 지하철 2호선 신당역 여자 화장실에서 20대 여성 역무원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 전모(31)씨가 오늘(16일) 구속됐습니다.


서울중앙지법 김세용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전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서 "증거인멸과 도망의 우려가 있다"며 영장을 발부했습니다.


전씨는 지난 14일 밤 9시쯤 신당역에서 스토킹해왔던 피해자를 기다리다 뒤쫓아가 흉기로 살해한 혐의로 체포됐습니다.



지난해 10월 피해자가 전씨를 고소했을 당시 경찰은 전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 법원에서 기각된 바 있습니다.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