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검찰, '서해 피격' 박지원·서훈·서욱 압수수색…수사 본격화

입력 2022-08-16 11:5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사건 관계자들을 동시에 압수수색하며 수사에 본격적으로 착수했습니다.

서울중앙지검 공공수사1부는 오늘 오전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과 서훈 전 국가안보실장, 서욱 전 국방부 장관의 자택을 비롯해 10여 곳에 검사와 수사관들을 보내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박 전 원장은 2020년 9월 해양수산부 공무원 고 이대준 씨가 북한군에 피격됐을 당시 피격 상황이 담긴 첩보보고서를 삭제하도록 지시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