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오후부터 중부지방 또다시 비…내일 남부지방으로 확대

입력 2022-08-15 07:12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지난주에 이어 이번 주에도 또다시 전국에 많은 비가 쏟아질걸로 보입니다. 현재 북한 쪽에 있는 정체전선이 빠르게 내려오면서 오늘(15일) 오후 수도권을 시작으로 내일은 남부지방에도 비가 많이 올 것으로 보이는데요. 무엇보다 지반이 약해져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추가 피해도 우려됩니다. 이재승 기자 만나보겠습니다.

또다시 정체전선이 만들어졌네요?

[기자]

정체전선은 현재 북한 황해도 위쪽에 동서로 길게 자리 잡고 있습니다.

정체전선은 당초 예상보다 빠르게 남하할 것으로 보입니다. 

본격적으로 비가 내리는 시점은 정체전선이 내려와 수도권에 도달하는 오늘 오후 늦게부터입니다.

오늘 오후 3시 이후 수도권과 강원도, 충청권에서 비가 시작되겠고 정체전선이 남하함에 따라 밤에는 전북과 경북 북부에 비가 오겠습니다.

내일 새벽에는 그 밖의 남부지방과 제주도까지 비가 확대되겠습니다.

정체전선이 머무는 곳에서는 시간당 50mm 이상의 많은 비가 쏟아지겠습니다.

[앵커]

이번 정체전선과 지난주에 나타난 정체전선은 어떻게 다른가요?

[기자]

지난주 정체전선과 차이점은 이동속도가 빠르다는 점입니다.

지난번에는 한 지역에 오래 머물면서 서울 동작구에선 한 시간에 최대 140㎜가 넘는 장대비가 쏟아졌는데요.

이번엔 강우 강도는 비슷한데, 빠르게 이동하면서 누적 강수량은 적을 수 있습니다.

북쪽의 찬 공기의 힘이 더 강해 정체전선을 남쪽으로 빠르게 밀어내는 것입니다.

예상 강우량 보시면 내일까지 서울을 포함한 전국이 50~100mm, 경기 동부와 충청, 전북, 경북 서부 등 많은 곳은 150mm 이상입니다.

내일 새벽에 이미 남해안까지 내려간 정체전선은 모레 낮까지 제주도 부근에 머물며 비를 뿌리겠습니다.

정체전선이 중부지방을 통과하는 시간은 빠른 반면 남쪽으로 갈수록 속도가 느려지겠습니다.

북쪽 한기의 영향이 약해지기 때문에 그만큼 정체 기간이 늘어날 수 있습니다.

[앵커]

이번 주 후반에도 추가적으로 비 소식이 있죠?

[기자]

목요일에는 소강상태를 보이겠지만, 이번 주 후반 금요일과 토요일 사이에도 전국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지난주부터 이번 주까지 장마철이 아닌 기간에도 집중호우가 장기간 이어지고 있는 건데요.

이 때문에 장마의 개념을 바꿔야 한다는 지적도 나옵니다.

2020년에도 중부 지방에 54일 동안 비가 이어지면서 최장기간의 장마로 기록되기도 했죠.

지구온난화로 인해 한반도의 기후가 아열대로 변하고 있는 만큼 이제 동남아시아처럼 장마 대신 6~9월까지를 '우기'로 봐야 한다는 주장이 최근 들어 더욱 설득력을 얻고 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