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이준석, 징계 뒤 첫 기자회견] 8월 13일 (토) JTBC 뉴스특보

입력 2022-08-13 15:22 수정 2022-08-13 15:5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이준석 기자회견…징계 뒤 첫 입장 표명
   
"집중호우 끝난 뒤에 기자회견 하는 것이 도리라 생각" 
"큰 선거에서 지지해준 민심, 다시 보수에 등 돌려" 
"시대에 맞게 지지자도 변하고 당도 변해야" 
"보수정당이 가져왔던 세계관 버려야 할 때" 
"선출된 왕을 모시는 것이 아니라 진정한 민주주의 필요" 
"북한의 선당 정치와 다르다면 자유롭게 발언할 수 있어야" 
"당이 한 사람 밀어내기 위해 불공정한 선례 남겨" 
"비대위 전환 위한 당헌당규는 민주당의 모습과 데칼코마니" 
"메시지 속 권력자들이 해명이나 사과 하지 않아" 
"양두구육이란 탄식은 제 자신에 대한 질책" 
"내부 총질이라는 표현에 깊은 자괴감" 
"젊은 지지층에게 보수가 달라졌다는 인식 심어와" 
"보수정당은 사라져야 했던 북풍을 과제로 내세워" 
"여당에 대한 젊은 층의 기대 상실한 이유는 공론화 능력 상실" 
"서사와 철학이 빠진 영혼 없는 당정의 모습" 
"윤핵관과 호소인들이 더 진취적으로 변해야" 
"권성동·이철규·장제원과 같은 윤핵관은 열세 지역 출마 선언을" 
"윤핵관과 호소인들이 열세 지역 출마한다면 손 잡겠다"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