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왕이 "독립자주 견지·내정간섭 말아야"…'칩4' 견제 발언

입력 2022-08-10 12:0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두 강대국 미국과 중국과의 갈등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우리나라의 입장을 어떻게 가져가느냐가 중요한 때입니다. 미국이 이끄는 반도체 공급망 관련 협의체에 우리가 참여하기로 결정이 내려졌고, 마침 중국에 간 우리 외교부장관이 이에 대해 설명을 했는데요. 왕이 중국 외교부장은 이에 대해 견제하는 듯한 입장을 보였습니다.

정제윤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박진 외교부장관이 중국 칭다오에서 왕이 중국 외교부장과 5시간가량 만났습니다.

왕이 부장은 확대회담 모두 발언에서 "중국과 한국은 독립자주를 견지하고 외부의 장애와 영향을 받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평등과 존중을 견지해 서로의 내정에 간섭하지 말아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한국이 참여하는 미국 주도의 반도체 공급망 재편에 대한 우려와 대만 문제에 대해 견제하는 뜻이 담긴 걸로 풀이됩니다.

박진 장관은 "국익과 원칙에 따라 '화이부동' 정신으로 중국과 협력해 나가겠다"고 답했습니다.

이날 회담에선 '사드' 문제도 언급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중국이나 한국 모두 이 문제가 한중관계 발전에 걸림돌이 돼선 안 된다는 점에 대해 공감했다"고 말했습니다.

양측은 또 북핵문제 등에 있어서도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화면제공 : 외교부)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