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김승연 한화 회장 부인 서영민 여사, 향년 61세로 별세

입력 2022-08-09 15:59 수정 2022-08-09 16:13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배우자인 서영민 여사. 〈사진-한화그룹〉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배우자인 서영민 여사. 〈사진-한화그룹〉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배우자인 서영민 여사가 향년 61세로 별세했습니다.

오늘(9일) 재계에 따르면 서 여사는 암으로 투병하다 최근 미국의 한 병원에서 별세했습니다.

서 여사는 12∼16대 국회의원과 내무부 장관을 지낸 서정화 국민의힘 상임고문의 딸로 1982년 김 회장과 결혼했습니다.

조부는 이승만 정권 시절 법무부 장관을 지낸 고(故) 서상환 장관입니다.

자녀로는 장남인 김동관 한화솔루션 사장과 차남 김동원 한화생명 부사장, 삼남 김동선 한화호텔앤드리조트 상무가 있습니다.

서 여사의 장례는 유족의 뜻에 따라 비공개로 치러질 예정입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