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어대명'에 취했다?…이재명, 박용진에 '노룩 악수' 논란|썰전 라이브

입력 2022-08-08 16:4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4시 썰전 라이브]

■ 인용보도 시 프로그램명 'JTBC 썰전 라이브'를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JTBC에 있습니다.
■ 방송 : JTBC 썰전 라이브 / 진행 : 박성태


[앵커]

< 어대명의 '노룩'? > 이재명 의원 얘기인데요. 어제 (7일) 제주에서 열린 민주당 당 대표, 최고위원 후보자 합동 연설회에서 '노룩(No look)', 그러니까 보지 않고 악수를 했다라는 논란이 있었습니다. 영상 지금 보고 있는데요. 박용진 의원이 인사말을 끝내고 나오자 인사하는 이재명 의원입니다. 다른 분들은 다들 잠깐 일어서서 악수를 하는데, 앉아서 휴대폰을 보면서 악수를 하는 모습입니다. "노룩이냐, 아니냐", 논란이 있었는데, 저희가 다른 각도에서 찍은 영상을 잠깐 보면, 지금 이재명 의원이 스마트폰으로 뭐를 보면서 손을 내밀어서 그냥 악수했습니다. 강훈식 의원과 다른 분은 일어서서 악수한 것과 조금 달라서 노룩이다, 이런 얘기가 나왔는데요. 노룩을 당한 박용진 의원은 오늘 언론에서 "안 쳐다보시더라, 심기가 불편하실 수도 있지만, 아마 중요한 검색을 하고 계시지 않았을까"라고 "이해한다"라는 측면에서 얘기를 했습니다. 

· 노룩인가? 아닌가?
· '어대명' 넘어 '확대명'? 초반 독주 이재명
· 박민영 "'어대명'에 취해 거만, 내가 다 민망"
· 굳어지는 어대명?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