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포스코 사내 성폭력 의혹 2명 해고…1명 정직·1명 보류

입력 2022-07-04 20:2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포스코가 사내 성폭력 의혹이 제기된 직원 네 명 가운데 두 명을 해고하는 등의 징계를 내렸습니다.

포스코는 사흘 전 인사위원회를 열어서 두 명은 해고하고, 한 명에겐 정직 3개월의 처분을 내렸고, 혐의를 강하게 부인하는 나머지 한 명에 대해서는 징계를 보류했습니다.

앞서, 포스코 포항제철소의 한 직원은 자신을 성폭행하거나 성추행·성희롱했다며 직원 네 명을 경찰에 고소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