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오늘, 이 장면] 18번홀 잔인한 '더블보기'…날아간 우승

입력 2022-06-27 21:0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지켜보는 사람들도 그만 눈을 감아버립니다. 

힘차게 쳤지만 모래에서 빠져나가지 못한 공, 이뿐만이 아닙니다.

우승을 눈앞에 뒀던 선수에게 마지막 18번 홀은 참 잔인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