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대만 국민사위' 구준엽, 서희원과 20년만 재회부터 결혼까지[종합]

입력 2022-06-22 22:42 수정 2022-06-22 22:4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유 퀴즈 온 더 블럭' 구준엽'유 퀴즈 온 더 블럭' 구준엽
클론 구준엽이 유부남이 되어 돌아왔다. 20년 돌고 돈 인연 서희원과 결혼에 골인, 세기의 사랑꾼 면모를 뽐냈다.


22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이것은 실화다' 특집으로 꾸려졌다. 새신랑 구준엽이 출연했다.

결혼 후 인생 최고의 순간을 맞이한 구준엽은 대만 1세대 한류 스타였다. 1998년 대만에서 활동하던 시절 대만의 하이틴 스타 서희원과 열애했다. 두 사람은 약 1년 후 결별했고 20년 만에 재회해 지난 3월 결혼에 골인했다.

구준엽은 "요즘 제가 이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사람이 아닌가 생각한다"라고 운을 떼며 환한 미소를 지었다.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하게 된 이유는 그간 불거진 카더라들 때문. 구준엽의 어머니가 둘의 결혼을 반대했다거나 서희원의 어머니가 둘의 결혼을 반대했다는 내용인 것. 구준엽은 이 모든 것이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결혼 소감에 대해 묻자 구준엽은 "결혼을 잘했다는 생각은 항상 하고 있다. 숨기려고 해도 잘 안 된다. 사실 혼자 집 짓고 그림과 음악을 벗 삼아 늙어가려고 했는데 원하던 그림 속 그녀가 들어왔다. 20년 전 희원이가 제게 레벨을 만들어줬다. '이런 여자가 아니면 결혼하지 말아야지'란 생각이 있었다. 특히 이혼 가정에서 자랐기 때문에 어릴 때부터 이혼하지 않을 만한 여자를 만나야지 생각했었다"라고 털어놨다.

구준엽과 서희원의 첫 만남은 대만 TV쇼 인터뷰였다. 서희원이 진행자로 있는 프로그램에 클론이 출연했고 그간 팬이라고 어필했던 서희원의 팬심이 닿아 두 사람의 잊지 못할 만남이 성사됐던 것이었다. 처음 본 순간 너무 괜찮다는 생각이 들었고 그렇게 두 사람의 연애가 시작됐다. 하지만 당시 연예계 분위기와 주변의 만류로 이별을 맞았다.

이별 당시를 떠올린 구준엽은 "그냥 내가 바보 같았던 것 같다. 헤어진 날 밤새도록 둘이 끌어안고 울었다. 공항까지 데려다주고 헤어졌다. 감당하지 못했던 것 같다. 20년 전으로 돌아간다면 안 헤어졌을 것이다. 어쩔 수 없이 고해야 했던 이별에도 희원이는 그 어떤 비난도 하지 않았다. 너무 깊은 사람이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서희원이 줬던 물건 하나하나 버리지 못하고 지금까지 간직했던 구준엽. 그만큼 그녀와의 시간이 너무나 소중했기 때문이었다. 멀찍이 뉴스로만 접했던 서희원의 소식. 그러던 중 이혼 소식을 접했고 20년 만에 용기를 내 전화를 걸었다. 다행스럽게도 서희원이 휴대전화 번호를 바꾸지 않았고 두 사람은 20년 만에 통화를 했다.

구준엽은 신속하게 결혼을 결정했다. "그냥 대화 몇 번 해보고 20년 전으로 돌아갔다. 코로나19로 결혼을 안 하면 언제 만날지 몰라서 '너무 보고 싶다' '만날 길이 없다' '결혼하면 내가 갈 수 있다고 하더라'라고 하면서 프러포즈를 했는데 희원이가 흔쾌히 받아줬다. 나를 믿고 용기를 내줘 고마웠다"라고 회상했다.

두 사람의 결혼사진과 약지에 문신을 한 특별한 결혼반지가 공개됐다. 20년 만에 처음 만난 날 30분 동안 서로를 안고 울었다는 구준엽과 서희원. 구준엽은 "희원이는 여전히 소녀 같다. 기분 좋으면 달려와서 확 안긴다. 정말 사랑스럽다. 내 인생이 이제부터 시작이구나 싶다. 죽을 때까지 표현하다가 가겠다. 희원이랑 같이 있으면 사랑이 막 묻어나는 느낌이다. 더 사랑해주고 싶다. 매일 표현하면서 희원이한테 제가 줄 수 있는 사랑을 다 주고 싶다. 즐겁게 늙어가고 싶다"라며 사랑꾼 면모로 수놓았다.

절친 유재석은 "형이 이렇게 변할 줄 몰랐다. (내가 알던 형의 모습과) 너무 다르다"라며 구준엽의 사랑 표현 수위가 점점 더 세지자 "그만해. 수종이 형이랑 션 누르려고 하는 거냐"라는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황소영 엔터뉴스팀 기자 hwang.soyoung@jtbc.co.kr (콘텐트비즈니스본부)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