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코스피·코스닥, 또 연중 최저치…2340선·740선 추락

입력 2022-06-22 16:39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22일 코스피는 66.12포인트(2.74%) 내린 2342.81로 마감했다. 코스닥은 31.34포인트(4.03%) 내린 746.96, 원/달러 환율은  3.7원 오른 1297.3원으로 장을 마쳤다. 사진은 이날 서울 중구 명동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모습. 〈사진=연합뉴스〉22일 코스피는 66.12포인트(2.74%) 내린 2342.81로 마감했다. 코스닥은 31.34포인트(4.03%) 내린 746.96, 원/달러 환율은 3.7원 오른 1297.3원으로 장을 마쳤다. 사진은 이날 서울 중구 명동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모습. 〈사진=연합뉴스〉
코스피와 코스닥이 오늘(22일) 큰 폭으로 내리며 또다시 연중 최저치 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오늘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66.12포인트(2.74%) 내린 2342.81에 장을 마치며 이틀 만에 다시 2400선을 밑돌았습니다.

이는 지난 2020년 11월 2일의 2300.16 이후 1년 7개월여 만의 최저치입니다.

지수는 전장보다 8.18포인트(0.34%) 오른 2417.11로 시작했으나 곧장 하락 전환하며 가파르게 낙폭을 키웠습니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31.34포인트(4.03%) 급락한 746.96에 마감했습니다. 약 2년 전인 2020년 7월 2일 종가 742.55 이후 가장 낮은 수치입니다.

외국인이 유가증권 시장과 코스닥 시장에서 각각 3205억 원, 614억 원의 순매도를 기록하며 지수 하락을 이끌었습니다.

종목별로는 삼성전자 주가가 전일 대비 900원(1.54%) 내린 5만7600원에 마감, 52주 신저가를 경신했습니다. 네이버와 카카오 등의 주가도 52주 신저가로 마감됐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