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윤 대통령 '한동훈·정호영 임명하나' 묻자 "검토해보겠다"

입력 2022-05-17 09:44 수정 2022-05-17 11:0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윤석열 대통령은 한동훈 법무부 장관 후보자와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 등 임명과 관련해 "출근해서 검토해보겠다"고 밝혔습니다.

윤 대통령은 오늘(17일) 서울 용산 집무실 출근길에 취재진과 만나 '한 후보자 임명을 절차대로 진행할 거냐'는 질문을 받고 "어제까지 (국회에서 인사청문경과보고서가) 오지 않았기 때문에 출근해서 한 번 검토해보겠다"고 답했습니다.

앞서 윤 대통령은 여야 이견으로 국회 인사청문보고서가 채택되지 않은 한 후보자에 대해 보고서를 재송부해달라고 요청한 바 있습니다. 그러나 시한은 어제로 끝나 윤 대통령은 야당 동의 없이 한 후보자를 임명할 수 있습니다.

마찬가지로 재송부 기한이 지난 정호영 복지부 장관 후보자 임명 문제와 관련해서도 "임명 안 한 장관 후보자가 몇 명 있죠?"라며 "검토해보겠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성 비위 논란에 휩싸인 윤재순 대통령실 총무비서관에 대한 물음엔 "다른 질문 없죠? 좋은 하루 보내세요"라고 즉답을 피했습니다.


 
☞ 구독하기 https://page.stibee.com/subscriptions/166791☞ 구독하기 https://page.stibee.com/subscriptions/166791
광고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