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정의당, 본회의 불참…"한국당 총사퇴하라" 필리버스터 맹비난

입력 2019-11-29 16:3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정의당은 29일 자유한국당의 무제한 토론(필리버스터) 신청에 대해 "반사회세력의 기상천외한 행태에 기가 찰 따름"이라고 비판했다.

오현주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오늘 본회의에는 유치원 3법과 민식이법, 청년기본법 등 반드시 통과되어야 할 법안의 표결이 예정돼 있었는데 국민이 통과를 염원하는 법조차 끝까지 막아서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결국 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법안의 패스트트랙을 저지하는데 민생을 볼모로 잡겠다는 것"이라며 "차라리 이럴 거면 의원직에서 총사퇴하라"고 촉구했다.

이와 함께 정의당은 개의 시 한국당의 필리버스터가 시작될 것이라는 점을 고려, 이날 본회의에 불참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