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청춘시대2' 한승연X이유진 힐링 케미가 기대되는 이유

입력 2017-09-22 14:49 수정 2017-09-22 16:07

'청춘시대2' 오늘(22일) 밤 11시 JTBC 방송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X

'청춘시대2' 오늘(22일) 밤 11시 JTBC 방송

'청춘시대2' 한승연X이유진 힐링 케미가 기대되는 이유


'청춘시대2' 한승연이 이유진의 손을 잡는다. 어색하게 맞잡은 손이지만 두 사람의 풋풋한 마음이 고스란히 전해지는, 보고만 있어도 흐뭇하고 위로가 되는 모습이다.

JTBC 금토드라마 '청춘시대2'(극본 박연선, 연출 이태곤, 제작 드라마하우스, 테이크투)가 정예은(한승연)과 권호창(이유진)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오늘(22일) 밤, 조은(최아라)이 들고 온 분홍 편지의 주인공이 자신이라고 단언하며 자괴감에 빠진 예은이 먼저 호창의 손을 잡는다고. 예은의 기습 스킨십에 얼어버린 호창이 웃음을 자아낸다.

1년 전 고두영(지일주)과의 일을 묻는 친구들 앞에서 난처해진 예은. 이를 한눈에 알아본 호창은 예은의 손을 잡고 카페 밖으로 냅다 뛰쳐나왔고, 그렇게 두 사람의 인연은 시작됐다. 데이트폭력의 트라우마로 남자를 경계하던 예은은 호창의 순수함에 먼저 말을 거는 적극성을 보였고, 홀로 집 앞 마트까지 다녀오며 두려움에서 한 발짝 벗어나는 밝은 변화를 보이기도 했다.

무엇보다 예은과 호창은 서로에게 '좋은 사람'이 돼주며 로맨스 그 이상의 힐링 케미를 보여주고 있다. 예은은 남들이 외면하는 호창에게 용기를 내 다가갔고 일종의 강박 증세 때문에 그가 꼭 먹어야만 하는 샌드위치를 선뜻 양보했다. 호창 또한 욕설 문자를 받은 예은에게 "예은 씨를 미워하는 그 사람이 나쁜 거예요. 예은씬 착한 사람 맞아요. 착하고 예쁜 사람"이라며 용기를 줬다.

늘 혼자인 게 익숙한 호창에게 선의를 베푼 예은, 예은의 아픔을 가십거리로 생각하지 않고 진심으로 이해하며 걱정하는 호창. 공개된 사진 속에서 얼굴에는 두려움이 남아있지만, 호창의 손을 먼저 잡은 예은의 모습에 설렘은 물론 몽글몽글한 따스함이 밀려오는 이유다.

(사진제공= 드라마하우스, 테이크투)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더패키지' 알 수 없는 관계 류승수X박유나…수상한 커플 포스터 '더패키지' 최우식X하시은 연애만 7년째…커플 포스터 공개! '청춘시대2' 마냥 행복하지 못한 '청춘들의 자화상' '더패키지' 여행 가이드 이연희, 캐릭터 포스터 공개! '청춘시대2' 한승연 보듬는 하메들…자체 최고 시청률 기록!
광고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