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안철수, 딸 재산 공개 "문재인 아들 의혹 해명하라"

입력 2017-04-11 20:4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오늘(11일) 안철수 후보 측은 딸의 재산을 공개했습니다. 최근 문재인 후보 측에서 집중적으로 의혹을 제기했던 부분입니다. 안철수 후보 측은 딸 재산 의혹이 해명됐다며 이제 문재인 후보 아들의 취업 특혜 의혹을 해명하라고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그러나 민주당 측은 의혹이 남았다고 반박했습니다.

박병현 기자입니다.

[기자]

문재인 후보의 교육특보인 민주당 전재수 의원은 지난주 안철수 후보의 딸 재산 문제를 거론했습니다.

안철수 후보가 공직자 재산공개에서 2013년을 마지막으로 딸 설희 씨 재산을 공개하지 않았다는 겁니다.

숨기는 재산이 있거나, 부적절한 거래가 있는것 아니냐는 의혹 제기입니다.

안철수 후보 측은 오늘 딸 재산을 공개했습니다.

[손금주/선대위 수석대변인 : 본인(딸)의 2017년 4월 현재 재산은 예금과 보험을 포함해 약 1억 1200만원입니다. 별도로 미국에서 이용하고 있는 2013년식 자동차, 현 시가 2만달러 안팎입니다. 1대 있습니다.]

현재 설희 씨가 스탠퍼드 대학원에 있으며 조교로 연간 3만달러 정도를 받고 있어 국회 공직자 윤리위 판단으로 재산공개를 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여러 증빙은 추후에 제출하겠다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이제 안철수 후보의 딸 재산 의혹이 해명됐으니 문재인 후보가 아들 취업 특혜 의혹에 해명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민주당은 의혹이 가시지 않았다는 입장입니다.

[전재수/더불어민주당 의원 : 재산공개 거부 신청과정은 여전히 미스테리하고 결과는 의혹만 남았습니다. }

딸의 재산, 그리고 아들의 취업을 둘러싼 대선 후보들의 공방은 쉽게 잦아들지 않을 전망입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