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대정부질문 마지막 날, 황우여 출석…여야 충돌 예고

입력 2015-10-16 08:3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X

[앵커]

오늘(16일) 국회 대정부 질문 마지막 날입니다. 교육 사회 문화 분야인데요, 역시 역사교과서 국정화가 가장 큰 이슈입니다. 그 논란의 중심에 서있는 황우여 부총리가 나옵니다.

송지영 기자입니다.

[기자]

국회는 오늘(16일) 본회의를 열고 교육, 사회, 문화 분야에 대한 대정부 질문을 진행합니다.

오늘 본회의에는 역사 교과서 국정화 논란의 중심에 있는 황우여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출석합니다.

황 부총리의 거취를 둘러싸고 이미 해임건의안을 제출한 야당은 '국정화 저지' 서명운동 등 장외투쟁에 나선 만큼, 정부의 즉각적인 철회를 요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한편 새누리당은 새정치민주연합 강동원 의원의 '대선 개표조작' 발언 파문에 대한 공세로 맞불을 예정입니다.

강 의원의 제명과 야당 지도부의 사과 등을 요구해 '대선 불복종'프레임을 부각시킨다는 계획입니다.

또 여야는 이념편향 논란이 계속됐던 고영주 방송문화진흥회 이사장의 거취문제를 두고서도 충돌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 밖에도 박근혜 정부의 복지공약 이행평가, 포털사이트 보도 공정성에 대한 논란, 메르스 사태 후속조치에 대해서도 질의가 이어질 전망입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