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청와대, 메르스 긴급 대책반 가동…24시간 비상근무체제

입력 2015-06-02 17:0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청와대, 메르스 긴급 대책반 가동…24시간 비상근무체제


청와대가 2일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확산과 관련해 긴급 대책반을 가동하고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24시간 비상근무체계를 유지키로 했다.

대통령비서실은 이날 메르스 감염으로 사망자가 발생함에 따라 현정택 정책조정수석 주재로 긴급 점검회의를 열어 이 같이 결정했다고 청와대가 전했다.

대책반은 현 수석을 반장으로 최원영 고용복지수석이 참석하는 가운데 기획·재난안전·보건복지·행정자치·경제금융·법무·치안·외교·문화체육·홍보기획·위기관리 비서관 등이 반원으로 참여한다.

대책반은 앞으로 보건복지부(중앙메르스관리대책본부)와 국민안전처(비상상황관리반) 등 관련 부처의 상황대책반 채널을 가동해 필요한 긴급대책이 차질없이 수행될 수 있도록 메르스 관련 상황관리에 철저를 기한다는 방침이다.

또 매일 상황점검회의를 열어 정부의 대응 상황, 추가 확산 방지대책, 상황단계별 부처 협조사항 및 보완대책 등을 중점 논의할 계획이다.

(뉴시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